정책제안, 개인의 의견, 협회 문의사항등을 게재하여, 협회가 더욱발전할 수 있는 토론의 장으로 활용하시기 바랍니다. 게시판 용도에 맞지 않는 글은 관리자가 판단하여 삭제 처리되며 반복 게재 시 해당 아이디로는 글쓰기가 차단됨을 공지합니다.
제 목 : 우리는 아이들의 삶을 살아봤죠.   (106.101.128.155) [이지은] 2021/05/12 09:24 
그러므로 더 이해해야 합니다.
게시물 목록으로
 [◀이전글] 돔보컷팅기 전기종 세일가판매 소모품+윈도우10프로그램
 [다음글▶] 돔보커팅기 이달 특판 시작합니다 (판매마진 제로)제규어5 그라프텍 ce7000